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中企수출 온라인 전시관 연다…제품 영상 상시홍보

최종수정 2019.07.21 12:00 기사입력 2019.07.21 12:00

댓글쓰기

고비즈코리아 홈페이지 화면

고비즈코리아 홈페이지 화면



[아시아경제 김대섭 기자] 해외 전시회에 직접 참가하지 않아도 중소기업 제품을 해외 바이어에게 상시 홍보할 수 있는 온라인 전시관이 마련됐다. 제품의 특징을 잘 보여줄 수 있는 영상콘텐츠를 제작해 전시한다.


21일 중소벤처기업부에 따르면 이번 온라인 전시관은 한국무역협회의 '트레이드코리아'와 코트라의 '바이코리아'에 개관된다. 각 플랫폼별 200개씩 총 400개 제품이 전시될 예정이다.


전시 제품은 해외 수요가 많은 패션, 뷰티, 헬스, 유아 등 소비재 중심으로 선별됐다. 영상콘텐츠는 제품의 특징에 따라 기능 소개 중심의 3D 영상, 활용 중심의 스토리텔링 동영상 등으로 제작됐다.


전시된 제품 정보는 한국무역협회와 코트라가 보유하고 있는 바이어 데이터베이스(DB)를 활용해 맞춤형으로 제공한다.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전세계 바이어에게 홍보된다.


특히 온ㆍ오프라인연계(O2O) 마케팅을 통해 홍보할 계획이다. 코트라는 온라인 전시관의 영상콘텐츠를 활용해 해외 전시회에 온라인 전용관을 구축한다. 원격 상담시스템을 통해 해외 바이어와 중소기업의 수출상담을 진행할 계획이다.

한국무역협회는 미국(8월)과 태국(9월)에서 개최되는 케이콘(KCON) 행사에 온라인 전용관을 구축해 홍보한다. 글로벌 크라우드펀딩 플랫폼인 '인디고고' 진출도 지원한다. 하반기에는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 운영하는 고비즈코리아에도 온라인 전시관을 개관해 100여개 중소기업 제품을 전시할 계획이다.


중기부 관계자는 "전시 품목을 지속 확대하고 영상콘텐츠의 질도 더욱 개선해 온라인 전시관을 수출 중소기업을 위한 새로운 홍보 수단으로 정착시킬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김대섭 기자 joas1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