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유한양행, 베링거인겔하임과 1조원 규모 지방간염 치료제 기술이전 계약

최종수정 2019.07.01 08:36 기사입력 2019.07.01 08:3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오주연 기자] 유한양행 은 베링거인겔하임(Boehringer Ingelheim International GMBH)과 비알콜성 지방간염(NASH) 치료제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했다고 1일 공시했다.


기술의 주요 내용은 비알콜성 지방간염 치료를 위한 융합단백질이다.

기술 수출액은 총 8억7000만달러(한화 약 1조53억원)이다. 경상기술료(Royalty)는 순매출액에 따라 수령할 예정이다.


회사 측은 "계약에 따라 총 기술수출금액의 5%를 제넥신에 지급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오주연 기자 moon17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