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重, LNG 연료추진 초대형유조선 개발 성공

최종수정 2019.06.07 09:07 기사입력 2019.06.07 09:07

댓글쓰기

6일, 영국 로이드 선급으로부터 고효율·친환경 선박 인증

지난 6일(현지시간) 오슬로에서 열린 '노르쉬핑 2019'에서 장해기 삼성중공업 조선시추기술영업팀장(사진 왼쪽에서 2번째)과 닉 브라운 영국 로이드 조선해양부문 대표가(왼쪽에서 3번째) LNG Fuelled VLCC에 대한 선급 인증 수여와 함께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지난 6일(현지시간) 오슬로에서 열린 '노르쉬핑 2019'에서 장해기 삼성중공업 조선시추기술영업팀장(사진 왼쪽에서 2번째)과 닉 브라운 영국 로이드 조선해양부문 대표가(왼쪽에서 3번째) LNG Fuelled VLCC에 대한 선급 인증 수여와 함께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아시아경제 기하영 기자] 삼성중공업 은 영국 선급협회인 로이드로부터 '액화천연가스(LNG) 연료추진 초대형 원유운반선'에 대한 기본승인(AIP) 을 획득했다고 7일 밝혔다.


인증 수여식은 6일(현지시간) 노르웨이 오슬로에서 열리는 '노르쉬핑 2019'에서 두 회사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이뤄졌다. 선급의 기본승인은 선박 기본설계의 기술적 적합성을 검증하는 절차로 승인이후 본격적인 수주활동이 가능하다.


이번에 새롭게 개발한 LNG 연료추진 초대형 원유운반선은 삼성중공업의 독자 기술인 LNG 연료공급시스템 'S-Fugas'와 연료절감장치 '세이버 에어(SAVER Air)' 등이 적용된 고효율·친환경 선박이다.


이번 인증을 통해 2020년 시행될 황산화물 배출 규제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고, 연료 소모량을 감소시켜 운항비용도 줄일 수 있음을 공식적으로 검증 받았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운항비 절감 극대화에 초점을 맞춘 새로운 친환경 선박을 통해 시장을 공략해 나갈 것"이라며 "지속적인 기술 개발과 국산화를 통한 원가절감으로 수주 경쟁력을 한층 더 끌어 올릴 계획"이라고 말했다.



기하영 기자 hykii@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