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장병우 현대엘리베이터 대표이사 별세

최종수정 2019.05.29 10:14 기사입력 2019.05.29 10:1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장병우 현대엘리베이터 대표이사가 28일 별세했다. 향년 73세.


현대엘리베이터에 따르면 장 대표는 지난 10일부터 급성 뇌출혈로 쓰러져 치료를 받아왔으나 끝내 유명을 달리했다.

장 대표는 1973년 럭키(현 LG화학)에 입사한 후 2001년 LG-오티스 엘리베이터 대표이사 사장을 지냈다. 2014년부턴 현대엘리베이터 상근고문을 맡아왔고, 2016년엔 현대엘리베이터 대표이사 사장으로 재직해 왔다.


장례절차는 평소 고인의 뜻에 따라 가족장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빈소는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으며, 장지는 충남 천안시 천안공원원묘원이다. 유족으로는 부인 임숙희씨와 아들 장석환·석원씨, 자부 조주연·유주연씨가 있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소유진과 스킨십 하나" 질문에 백종원 "나 몇년 됐지…" "소유진과 스킨십 하나" 질문에 백종원 "나 몇...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