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GS칼텍스, 전기차 생태계 구축 MOU 체결

최종수정 2019.05.28 11:00 기사입력 2019.05.28 11:00

댓글쓰기

LG전자·소프트베리·시그넷이브이·그린카와 전기차 생태계 조성


▲허세홍 GS칼텍스 대표이사 사장

▲허세홍 GS칼텍스 대표이사 사장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권재희 기자] GS 칼텍스가 28일 스마트위례주유소에서 LG전자 , 그린카, 시그넷이브이, 소프트베리 등과 함께 '국내 전기차 이용환경 개선 및 저변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

GS칼텍스는 이번 MOU체결을 통해 전기차 충전 네트워크를 제공하며 충전인프라의 전반적인 운영을 수행한다. LG전자는 충전인프라 종합 솔루션을 개발, 시그넷이브이는 충전기 공동개발을 통해 이용환경을 분석한다. 소프트베리는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사용자 편의성 개선과 신사업 기회를 발굴할 계획이다. 그린카는 전기차 공유 활성화로 생태계 구축 및 저변 확대에 나선다.


앞서 GS칼텍스와 LG전자는 주유소를 전기차 충전이 가능한 모빌리티 플랫폼으로 변모시키기 위해 '미래형 에너지 모빌리티 융복합 스테이션' 조성 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번에 진행하는 업무협약에는 국내 최고 경쟁력이 인정된 전기차모바일 플랫폼(소프트베리), 충전기 제작(시그넷이브이), 셰어링(그린카) 업체가 추가로 참여함으로써 체계적인 전기차 생태계 구축이 가속화될 전망이다.


동시에 GS칼텍스는 이날 서울 시내 주요 7개 직영주유소에서 100kW급 전기차 충전 사업을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충전 접근성이 좋아진 것뿐만 아니라 기존 50kW급 이하 충전기 대비 충전 속도도 빨라졌다. 또 간단한 정비와 세차서비스 등도 이용 가능해 전기차 이용 고객의 편의성이 대폭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 20kWh충전 시 3000원의 세차 할인쿠폰과 1kWh당 99원(환경부 기준가 173.8원)에 판매하는 정식운영 기념 할인 이벤트도 6월 말까지 진행된다.

GS칼텍스 관계자는 "전기차 산업 관련 스타트업들과 언제든 함께 할 준비가 돼 있다"며 "GS칼텍스가 사무국으로서 정기적인 세미나를 개최하고 새로운 EV관련 업체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지원하면서 전기차 생태계를 더욱 확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GS칼텍스는 오는 6월 중 수도권 및 주요 광역시 GS칼텍스 주유소도 전기차 충전기를 추가로 설치할 예정이다.




권재희 기자 jayful@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