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화로 예약하세요" 서울시, 저상버스 예약 시스템 도입

최종수정 2019.03.28 11:15 기사입력 2019.03.28 11:15

댓글쓰기

"전화로 예약하세요" 서울시, 저상버스 예약 시스템 도입


[아시아경제 이현주 기자] 서울시가 교통 약자들을 위한 '저상시내버스 예약시스템'을 4월1일부터 도입한다고 28일 밝혔다.


이용자가 버스를 타기 전 정류소에서 버스 운수회사에 직접 전화를 걸어 탑승 희망 버스를 미리 예약하면 된다. 서울시내 운행 중인 3366 전체 저상시내버스 모두 예약이 가능하다.


이용방법은 해당 정류소에서 네이버 지도애플리케이션이나 컴퓨터를 통해 도착 예정 버스를 확인하고 운행정보 클릭한다. 다음 각 버스회사 연락처를 누르면 버스회사 상담원과 전화가 연결된다. 상담원은 실시간 버스 위치를 확인하고 해당 정류소에 도착 예정인 3대의 버스 운전자 단말기에 관련 정보를 전송한다. 메시지를 받은 버스운전기사는 탑승을 돕고 지정좌석 안내, 도착지 하차까지 지원한다.


다만 반드시 정류소에 도착한 후 예약을 해야 한다. 정류소 명칭, 노선번호, 도착지가 불확실하면 접수가 거부될 수 있다.


저상버스 예약은 혼잡한 출·퇴근 시간대(오전 7시~9시, 오후 6시~8시)와 심야시간대(오전 12시~)를 제외한 모든 시간에 이용가능하다.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