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SK네트웍스, 최신원 회장 사내이사 재선임

최종수정 2019.03.22 14:19 기사입력 2019.03.22 14:19

댓글쓰기

제 66기 정기 주주총회
최신원·조대식 이사 연임, 정석우 사외이사 신규 선임

SK네트웍스, 최신원 회장 사내이사 재선임

[아시아경제 기하영 기자] SK네트웍스 가 22일 명동 본사에서 제 66기 정기주주총회를 열고 재무제표 승인, 이사 선임, 감사위원회 위원 선임 등 심의 안건들을 원안대로 의결했다.


사내이사로 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이, 기타비상무이사로 조대식 SK SUPEX추구협의회 의장이 재선임됐다. 또 정석우 고려대학교 경영대학 교수가 사외이사로 신규 선임됐다. 정 이사의 경우 감사위원회 위원의 역할도 맡게 됐다.

SK네트웍스는 지난해 연결 기준 매출 13조9865억원, 영업이익 1379억원을 기록했다. 기술·디자인 분야에 집중투자를 이어온 SK매직이 렌탈 계정 150만을 돌파했으며, AJ렌터카 인수에도 성공했다.


이날 박상규 SK네트웍스 사장은 "유례없이 어려운 경영환경이 예상되지만 성장사업에 집중해 가시적인 성과를 창출하고, 기존사업의 본원적 경쟁력을 강화해 안정적 수익 시현에 나설 것"이라며 "경제적 가치와 함께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기업으로 진화해 궁극적 주주가치를 높이겠다"고 말했다.


SK네트웍스는 올해 ▲성장(육성)사업의 가속화 ▲기존사업의 체질 개선 ▲Risk Management 강화를 통한 이해관계자 신뢰 제고 ▲사회적 가치 창출 기업으로의 진화 ▲상호존중 및 역량공유 문화 정착 등을 중점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SK네트웍스는 주주권 보장을 강화하기 위해 이번 정기주주총회부터 전자투표제를 도입했다.




기하영 기자 hykii@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