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하우시스, 시야 확 넓힌 소형 창호 '유로시스템9 mini' 출시

최종수정 2019.03.21 11:10 기사입력 2019.03.21 11:10

댓글쓰기

프레임 두께 약 40% 줄여
창호 손잡이에 은이온 특수 코팅

LG하우시스, 시야 확 넓힌 소형 창호 '유로시스템9 mini' 출시

[아시아경제 기하영 기자] LG하우시스 가 향후 성장 가능성이 높은 소형 창호시장 공략을 본격화한다.


LG하우시스는 창호 프레임 두께를 대폭 줄여 쾌적한 시야와 깔끔한 디자인을 확보한 소형 창호 '유로시스템9 mini'를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유로시스템9 mini는 동일 재질(PVC)의 기존 소형 창호 제품과 비교해 프레임 두께를 약 40% 줄이고, 환기구와 창호 손잡이를 창호의 한쪽 편으로 배치해 답답했던 시야 문제를 개선했다.


또 창호 손잡이에 세균 감소에 효과적인 은이온을 특수 코팅해 황색포도상구균, 대장균 등 주방 공간에서 발생할 수 있는 세균 방지에도 효과적이다.


색상은 주방 공간의 냉장고, 싱크대 등과 잘 어울리는 흰색 계열의 '퓨어 화이트'와 회색 계열의 '어반 그레이' 2종으로 출시됐다.

국내 소형 창호시장은 연간 1500억원 규모로 추정된다. 공간 세분화 트렌드에 따라 여러 공간으로 적용이 확대되며 계속 성장할 것으로 보인다.


LG하우시스는 유로시스템9 mini를 창호 홈쇼핑 방송과 노후 아파트 단지 창호 교체 행사 등을 통해 알리며 소형 창호 시장을 선도할 계획이다.


황진형 LG하우시스 창호사업부장(전무)은 "유로시스템9 mini는 고객의 작은 불편까지 개선하고자 노력해온 LG하우시스의 고민이 반영된 제품"이라며 "앞으로도 고객의 작은 불편까지 고려하고 더 나아가 삶을 바꿀 수 있는 혁신적인 제품을 한 발 앞서 선보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하영 기자 hykii@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