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오토에버, 증권신고서 제출…현대차 그룹 내 SI·SM 담당

최종수정 2019.02.18 17:35 기사입력 2019.02.18 17:35

댓글쓰기

공모 희망가 4만~4만4000원…예상 시가총액 최소 8400억 이상

[아시아경제 박형수 기자] 현대차 그룹의 IT서비스와 시스템 응용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현대오토에버가 유가증권 시장에 상장하려고 증권신고서를 18일 금융위원회에 제출했다.


2000년 설립한 현대오토에버는 현대자동차그룹의 유일한 IT 전문업체다. 자동차, 건설, 물류, 금융 등 다양한 산업군에 대한 시스템통합(SI), 시스템운영(SM) 사업과 관련한 컨설팅을 수행하고 있다. 현대오토에버는 계열사와 협력해 커넥티드카 보안서비스, 스마트홈 시스템인 하이오티(Hi-oT) 플랫폼을 개발했다. 현대자동차그룹 내 ICT 중요성이 커지면서 현대오토에버에 관한 관심도 커지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상장을 통해 “ICT 전문성 강화, 모빌리티 및 디지털 서비스 발굴 확대, 오픈 이노베이션을 통한 기술력 확보와 해외시장 개척 등 그룹사 패러다임 전환을 주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오토에버의 기업공개(IPO) 주관사는 NH투자증권이다. 공모 규모는 총 351만주이며 공모 희망가 밴드는 4만~4만4000원이다. 공모 예정 금액은 1404억~1544억원이며 상장 후 시가 총액은 8400억~9240억원 규모로 예상한다.



박형수 기자 Parkhs@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