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웰바이오텍, 신사업 강화 위해 재무구조 개선 및 투자자금 확보

최종수정 2019.01.29 13:48 기사입력 2019.01.29 13:4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신규 사업을 추진 중인 웰바이오텍이 재무구조 개선을 통해 현금 유동성을 확보하고 본격적인 재도약에 나선나고 29일 밝혔다.


웰바이오텍 관계자는 "재무구조 개선과 현금유동성 확보를 위해 보유 중이던 바이오제닉스코리아 주식을 매도해 약 200억원의 자금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며 "지분 매각을 통해 확보한 자금을 재원으로 본격적인 신사업 추진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웰바이오텍은 지난해말부터 적극적으로 회사 재무구조 개선에 나서면서 재도약의 발판을 마련 중이다. 2017년말 기준 109억원에 달하던 금융권 차입금은 모두 상환을 완료해 현재 금융권 부채가 없다. 또 최근 전환기간이 도래한 웰바이오텍 전환사채도 대부분 주식으로 전환돼 자본이 증가했다. 주식으로 전환된 물량도 시장에서 소화되며 오버행 이슈도 해소됐다.


구세현 웰바이오텍 구세현 대표이사는 "자회사 나이스팜과 협업을 통해 추진 중인 바이오 의약품 개발 및 유통 사업은 올해부터 가시적인 성과를 보여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재무구조 개선을 통해 현금 유동성을 충분히 확보한 만큼 기존사업과 신규사업에 적극적인 투자를 진행해 올해 회사가 한층 더 성장할 수 있도록 경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웰바이오텍은 지난 25일 보유 중이던 바이오제닉스코리아 주식 36만4000주를 200억2000천만원에 양도한다고 공시했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