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글루시큐리티, 2018년 매출 646억…전년比 7.6%↑

최종수정 2019.01.29 11:12 기사입력 2019.01.29 11:12

댓글쓰기

당기순이익 88억…전년보다 111.8% ↑
영업익은 2.7% 감소…AI R&D 비용 증가 때문

이글루시큐리티, 2018년 매출 646억…전년比 7.6%↑


[아시아경제 이민우 기자] 이글루시큐리티의 지난해 매출액과 당기순이익이 모두 전년보다 늘었다. 공공시장에서 보안서비스 및 솔루션 사업이 성과를 거뒀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다만 연구개발비용 증가로 영업이익은 소폭 줄었다.


29일 이글루시큐리티는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액이 646억7900만원으로 전년 대비 7.6% 늘었다고 밝혔다. 당기순이익은 88억6200만원으로 전년대비 111.8% 늘었다.


이글루시큐리티 측은 "국내 시장점유율 1위를 차지하고 있는 SIEM 솔루션 스파이더(SPiDER) TM, 보안관제·정보보호 서비스, 보안 진단 자동화 솔루션 등 사업 전반에서 고른 성장세를 보였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다만 영업이익은 이전해보다 2.7% 줄은 30억1800만원을 기록했다. AI를 핵심 성장동력으로 삼은 만큼 연구개발 투자를 확대했기 때문으로 보인다.

이글루시큐리티, 2018년 매출 646억…전년比 7.6%↑


이글루시큐리티는 올해 ‘스파이더 TM AI 에디션' 솔루션의 상용화 버전을 출시하며 중장기 성장 동력의 발판으로 삼는다는 전략이다. 연 초 AI연구소 내 SIEM 팀을 포함하는 형태로 AI연구소의 역할을 확대했다. 솔루션 사업부와 서비스 사업부를 통합한 ICT 사업본부도 신설했다. 이득춘 이글루시큐리티 대표는 "창립 20주년인 만큼 중장기적 관점에서 새로운 도약의 원년이 될 수 있도록 AI와 보안 역량을 집결해 성과를 창출하겠다"고 했다.



이민우 기자 letzw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