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韓日 외무장관 통화 "한일 관계 미래지향적으로 노력"

최종수정 2019.01.04 16:36 기사입력 2019.01.04 16:36

댓글쓰기

지난 8월 2일 싱가포르에서 열린 양자회담에서 강경화 장관과 고노 다로 외무상의 모습.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지난 8월 2일 싱가포르에서 열린 양자회담에서 강경화 장관과 고노 다로 외무상의 모습.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백종민 선임기자] 강경화 외교장관이 4일 오후 고노 타로(河野 太郞) 일본 외무상과 전화 통화를 했다.

지난달 12일 통화에 비해 이번 통화에서는 협의 거리가 더 늘었다. 강제징용 피해자들에 대한 대법원 판결 및 일본 초계기에 대한 우리 함정의 레이더 조사(照射) 문제 등이 논의 대상이었다.

강제징용 대법원 판결 관련, 강 장관은 우리 피해자 측의 강제집행 절차 신청 등 국내 상황 및 우리 정부 입장을 설명했고 고노 외무상은 일본측 입장을 설명했다.

일본 초계기에 대한 레이더 조사 문제에 대해 두 장관은 국방당국 간 협의를 통해 이견을 해소해 나갈 필요가 있다는 데 공감했다.

양 장관은 금년에도 지속, 긴밀하게 소통하면서 한일관계의 미래지향적 발전을 위해 노력해 나가기로 했다고 외교부는 전했다.
백종민 선임기자 cinqang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