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성태 위원장 “청와대 현장조사 예정대로 진행…세월호 7시간 밝힐 것”

최종수정 2016.12.19 23:46 기사입력 2016.12.16 00:03

댓글쓰기

사진= JTBC '뉴스룸' 방송 캡쳐

사진= JTBC '뉴스룸' 방송 캡쳐



[아시아경제 최누리 인턴기자] 김성태 국정조사 특위 위원장이 청와대 현장조사에 대해 언급했다.

15일 방송된 JTBC ‘뉴스룸’에 출연한 김 위원장은 “한광옥 청와대 비서실장에게 청와대 현장조사를 강력하게 요구했다”고 말했다.

그는 “국민들의 알권리 차원에서 ‘보안시설’이라는 핑계로 국조특위를 협조하지 않는다는 것은 국민적인 분노에 반하는 것”이라고 지적하며 “청와대에서 물리적으로 막을 경우 불상사가 일어날 수도 있다”고 경고했다.

이어 김 위원장은 “박근혜 대통령은 권한이 정지됐기 때문에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이 한광옥 비서실장에게 현장조사에 대해 말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최누리 인턴기자 asdwezx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