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황 권한대행 "국회와 소통해 어려움 최소화하겠다"

최종수정 2016.12.19 23:37 기사입력 2016.12.14 15:2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일권 기자]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은 14일 "국회와 충분히 소통해 현재의 곤란한 상황이 단기에 최소화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황 권한대행은 이날 국회에서 정세균 국회의장과의 면담에서 "어렵고 위중한 시기에 무거운 책임을 맡게 돼 아주 힘들다"며 이 같이 밝혔다.

황 권한대행은 이어 "지금 상황이 엄중하다는 점을 잘 알고 있고 그 때문에 국무위원들이 잘 노력하고 있다"면서 "기본적으로 국민의 뜻을 겸손하고 엄중하게 잘 받들고 국민의 뜻을 국정전반에 잘 반영할 수 있는 노력을 하겠다"고 언급했다.

황 권한대행은 "의장께서 리더십을 바탕으로 정기국회에서 어려운 예산안이 적기에 잘 처리해주셨고 법률안도 상당한 성과가 있는 것으로 안다"면서 "국회의원 특권 내려놓기 법제화에도 성과가 있었는데, 그런 노력과 진정성이 통하면 결국 좋은 결과가 나오지 않겠나 생각했다"고 말했다.

이어 "어제는 의장께서 백령도를 다녀오셔서 장병들에게 많은 격려 말씀하셨고 이런것들이 정말 국방의 의무를 다하고 있는 최전선에고 고생하는 장병들에게 큰 힘이 될거라고 생각한다"며 "국무전반에 있어 의장님, 의원님들과 충분한 소통하면서 노력해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최일권 기자 igcho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