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민주 "黃, 정치적 불신임 상태…회동 화답해야"

최종수정 2016.12.19 23:33 기사입력 2016.12.14 10:02

댓글쓰기

민주 "黃, 정치적 불신임 상태…회동 화답해야"
[아시아경제 홍유라 기자]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4일 "한마디로 황교안 권한대행체제는 단기 과도관리체제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니다"라며 "황 총리는 대통령 탄핵 가결과 함께 사실상 정치적 불신임을 받은 상태"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추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진행된 당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해 "황 권한대행은 야3당의 (회동 제안) 요구에 조속히 화답해야 할 것"이라며 이 같이 밝혔다.

추 대표는 "(황 권한대행은) 국회가 탄핵 공백을 우려해 여러가지 해법을 모색하는 동안 마치 탄핵가결을 기다린 사람처럼 대통령 행세부터 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또한 "박근혜 표 정책의 계속 추진이나 경제부총리 거취의 일방 처리에 이어 심지어 국회 대정부질문에 출석하지조차 않겠다는 태도가 대표적 예"라고 부연했다.

우상호 민주당 원내대표도 황 권한대행에 대한 비판을 이어갔다. 그는 황 권한대행의 국회 대정부질문 출석 여부 관련, "이 문제는 일방적으로 야당이 요구하는 게 아니고 지난번 여야 대표가 만나 합의한 합의사항"이라며 "황 권한대행이 합의에 따른 요구를 무시하면 이것은 국회를 무시하는 행위"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우 원내대표는 이어 "황 권한대행 체제 들어서 첫 번째로 국회를 무시하는 행위는 용납할 수 없다"며 "국회를 무시하며 몰락의 길 갔던 박 대통령의 전철을 따르지 않길 강력히 주장한다"고 강조했다.
홍유라 기자 vand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