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그레이스, ‘편지’주제로 메시지가 있는 음악회 개최

최종수정 2016.11.07 16:36 기사입력 2016.11.07 16:36

댓글쓰기

그레이스, ‘편지’주제로 메시지가 있는 음악회 개최

"15일 오후 3시와 7시 30분 다양한 퍼포먼스와 공연 진행"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쌀쌀해진 가을밤을 따뜻한 열기로 채워줄 감동적인 공연이 열린다.
문화창작소 그레이스는 오는 15일 오후 3시와 7시 30분, 광주문화예술회관 소극장에서 ‘편지’라는 주제로 메시지가 있는 음악회를 선보인다.

광주문화예술회관 기획공연 화요예술무대의 일곱째 무대로 마련된 이번 음악회는 관객과 소통할 수 있는 다양한 퍼포먼스와 심금을 울리는 감동적인 공연을 선사한다.

이날 공연은 ▲애니메이션 인어공주 OST ‘언더 더 씨’, ▲화려함과 깊이가 있는 브람스의 ‘헝가리 무곡 1번’, ▲커피의 향과 어울리는 어쿠스틱 카페의 ‘라스트카니발’, ▲가슴을 따뜻하게 하는 ‘섬집 아이’, ▲영화 파파로티 OST로 유명해진 ‘내게 행복을 주는 사람’, ▲집시의 뜨거운 열정을 느낄 수 있는 몬티의 ‘차르다시’, ▲열정적인 피아졸라의 ‘리베르탱고’, ▲아리랑 등 우리 귀에 친숙한 음악들로 마련된다.
특히 앙상블의 연주와 함께 미디어 영상, 라이브 샌드아트, 탱고 등도 준비돼있어 90분 간 지루할 틈 없이 진행되며, 관객을 위한 특별한 편지 이벤트도 마련돼 진실하고 솔직한 무대로 꾸며질 예정이다.

한편, 문화창작소 그레이스는 2015년 설립된 광주광역시 비영리민간단체로서, 광주지역 젊은 청년음악가로 구성돼 사회적기업육성단체로 선정됐으며, 광주비엔날레 리멤버 1920, 인문학 콘서트, 재능기부 행사 등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