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靑 '朴대통령, 재벌 불러 미르 협조 요청' 주장에 "사실무근"

최종수정 2016.10.27 16:31 기사입력 2016.10.27 16:3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일권 기자]청와대는 국민의당 비상대책위원장 겸 원내대표인 박지원 의원이 27일 국회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박근혜 대통령이 재벌 회장을 청와대 관저로 불러 미르와 K스포츠재단의 사업계획서를 보이면서 협조를 요청했다"고 발언한 것과 관련해 "전혀 사실이 아니다"고 부인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날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이 같이 밝혔고 박 대통령 지시로 안종범 당시 경제수석이 해당기업에 전화를 걸어 돈을 갈취하고, 더 요구했다"는 박 의원의 언급에도 "사실이 아니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일부 언론에서 박 대통령이 대기업 회장에게 전화를 걸어 재단 관련 이야기를 했다고 보도한 것 역시 전혀 사실이 아니다"고 거듭 부인했다.

최일권 기자 igcho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