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우조선, 해군 신형 호위함 1척 수주…3400억 규모

최종수정 2016.10.11 11:30 기사입력 2016.10.11 11:3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혜민 기자] 대우조선해양 은 11일 대한민국 해군의 2800t급 신형 호위함(FFG-II) 2번함 건조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계약금액은 약 3400억원 규모다. 대우조선해양은 2020년 말까지 건조를 완료하고 인도할 예정이다.

이번에 수주한 신형 호위함은 길이 122m, 폭 14m, 높이 34m로 최대 속력은 30노트에 이르며 해상작전헬기 1대를 탑재할 수 있다. 특히 대한민국 해군 전투함 최초로 수중방사소음 감소를 위해 하이브리드 추진체계를 적용, 기존 2500t급 호위함에 비해 잠수함 탐지능력과 함생존성이 높아졌다.
대우조선해양은 국내에서 가장 많은 17척의 잠수함 수주실적을 보유하고 있다. 최신예 이지스함 등 44척의 함정 수주실적을 보유하고 있다.

신윤길 특수선사업본부장은 "지난 6월 1번함인 대구함이 진수돼 정상적으로 공정이 진행됨과 동시에 2번함까지 수주해 방산시장을 주도할 수 있는 기반을 구축할 수 있게 됐다"며 "1 ,2번함 모두 성공적으로 완료해 자주국방 구현 및 대한민국 해군의 핵심전력 확보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우조선해양은 이번 수주 건을 포함, 총 8척의 선박과 3건의 특수선 사업을 통해 총 약 13억 달러 상당을 수주했다.
김혜민 기자 hmee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