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알뜰폰 신규요금제 150종 출시…데이터중심요금 이통사 대비 최대 25%↓

최종수정 2016.10.03 12:00 기사입력 2016.10.03 12: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소연 기자]알뜰폰 사업자들이 저렴한 신규요금제를 대거 출시했다.

3일 미래창조과학부에 따르면 알뜰폰 사업자들은 도매대가 인하 및 전파사용료 감면 연장 등의 활성화 정책에 따라 올 7월 이후 150여종의 후불 요금상품을 출시했거나 앞으로 출시할 예정이다.

KCT(한국케이블텔레콤), 인스코비, 이지모바일 등 알뜰폰 사업자들은 데이터 중심으로 재편 중인 이동통신시장에 발맞춰 이통 3사 (20% 요금할인 후) 대비 25% 저렴한 데이터중심요금제를 출시했다.

음성종량 제공요금의 경우에도 26~36% 저렴한 6~7GB 데이터를 제공하는 요금제를 출시할 예정이다.

이용자는 25% 저렴한 데이터중심요금제(KCT-USIM LTE데이터 중심 19) 사용시 연간 7만9000원의 통신요금을 절약할 수 있고, 26% 저렴한 데이터 6GB 제공요금(이지모바일-EG LTE297) 사용시 연간 12만9000원을 절약할 수 있다.
36% 저렴한 데이터 7GB 제공요금(인스코비?우정LTE57) 사용시 연간 14만9000원을 절약할 수 있다.

신규 출시하는 LTE상품들은 이용자들의 사용패턴에 맞게 다양한 요금을 이통 3사보다 저렴하게 출시(예정)하는 것이 특징이다.

새로 나온 요금제의 주요 특징을 살펴보면, 음성통화가 제약없이(상업적 목적 등 과다사용제외) 기본제공되는 데이터중심요금제의 경우 유심요금제는 이통 3사 대비 최대 25% (KCT-USIM LTE데이터 중심 19), 신규단말포함 요금제는 최대 18% (와이엘랜드-여유데이터타겟 300MB) 저렴하게 제공된다.

또한 음성을 소량(30분∼150분) 사용하는 이용자의 경우 데이터 소량(500MB)이용시 이통 3사 대비 최대 약 61% (CJ헬로비전-조건없는 USIM LTE A), 데이터 중간(1.2GB) 이용시 최대 약 50% (KT M 모바일-실용usim1.0), 데이터 다량(7GB) 이용시 최대 36% (인스코비-우정LTE57) 저렴하게 이용가능하다.

음성을 중간수준(200분이상) 사용하는 이용자의 경우 데이터 소량(350MB)이용시 이통 3사 대비 최대 약 44% (SK텔링크-바른 LTE 유심 14) 데이터 중간(1.5GB) 이용시 최대 32% (스마텔-유심전용 LTE 1.5GB plus) 데이터 다량(6GB) 이용시 최대 26% (이지모바일-EG LTE297) 저렴하게 제공된다.

이동통신 이용자들은 다양하게 출시된 알뜰폰상품 중에서 자신의 통화패턴에 알맞는 요금을 선택하기 위해서, 알뜰폰허브사이트나 인터넷우체국의 제휴서비스에서 검색 가능하고, 전국 1300개 우체국 창구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박소연 기자 mus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