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질투의화신’ 공효진x조정석, 2회만에 시청률 8.3% 찍고 GO!

최종수정 2016.08.26 11:10 기사입력 2016.08.26 11:10

댓글쓰기

사진=SBS '질투의 화신'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질투의 화신'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정유진 인턴기자] 드라마 '질투의 화신'이 단 2회만에 지상파 동시간대 드라마 시청률 2위에 올랐다.

26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25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질투의 화신' 2회분 시청률은 전국 기준 8.3%로 집계됐다. 지난회 분(7.3%)보다 1%p 상승한 수치다.
동시간대 드라마 MBC 'W(더블유)'가 12.2%로 1위 자리를 수성했고 KBS 2TV '함부로 애틋하게'가 7.7%로 꼴찌를 면치 못했다.

한편 이날 '질투의 화신'에서는 표나리(공효진 분)와 이화신(조정석 분)의 가정사와 회사 문제 등이 빠르게 전개됐다. 특히 이화신은 자신을 짝사랑 하던 표나리에게 자꾸만 눈이 가고, 표나리는 재벌남 고정원(고경표 분)에게 마음이 끌리게 되면서 흥미로운 삼각관계 구도가 그려졌다.
정유진 인턴기자 icamdyj71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