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H, 경력단절여성 채용…임대주택 실태조사 수행

최종수정 2016.08.02 09:53 기사입력 2016.08.02 09:5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민찬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수도권 임대주택 거주자 실태조사 업무를 수행할 경력단절여성을 채용한다고 2일 밝혔다.

채용대상은 임신, 출산, 육아 등으로 경제활동을 중단한 만 59세 미만의 여성으로, 강남·수원·성남·화성·안양·용인·파주·인천 등 8개 권역별로 총 70명을 모집한다. 학력제한은 없다. 다만 LH 유관업무 경험자 또는 통계조사 유경험자 등은 우대한다.
근무기간은 9월1~11월30일이며 하루에 6시간씩 주 5일 근무한다. 급여는 시간 외 수당과 4대 보험을 포함해 월 120만원 수준이다. 지원자 접수는 오는 9~11일까지 이메일을 통해 진행된다. 자세한 내용은 LH 홈페이지(www.LH.or.kr)내 채용게시판을 참고하면 된다.

LH 관계자는 "부정입주 우려가 있는 수도권 지역의 임대주택 거주자 실태조사를 강화하기 위한 것"이라며 "경력단절여성 일자리 창출을 통해 재취업이 어려웠던 여성들이 용기와 활력을 찾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민찬 기자 leem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