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靑 "사드는 국민 지키기 위한 자위적 조치" 재확인

최종수정 2016.07.11 14:36 기사입력 2016.07.11 08:4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일권 기자] 청와대는 11일 미국의 사드(THAAD·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 한반도 배치와 관련해 "우리 국민과 재산을 지키기 위한 자위적 방어 조치"라고 재차 강조했다.

정연국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사드 배치는 국가 안위와 국민의 생명, 재산을 지키기 위한 자위적 방어 조치라고 말씀드렸다"면서 이같은 입장을 재확인했다.

일부 언론이 이날 "사드 배치가 주한미군의 병력과 장비 보호가 주목적"이라고 보도한 것을 우회적으로 반박한 것이다.

박근혜 대통령 역시 지난 1월 신년 기자회견에서 "우리의 안보와 국익에 따라서 검토해나갈 것"이라며 사드 배치는 자위권 차원의 방어조치라는 점을 강조한 바 있다.
최일권 기자 igcho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