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정부, 경협보험 미가입 투자자산 피해 첫 지원

최종수정 2016.07.06 11:17 기사입력 2016.07.06 11:17

댓글쓰기

정준희 통일부 대변인. (사진=연합뉴스)

정준희 통일부 대변인. (사진=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노태영 기자]정부가 경협보험에 가입하지 않은 개성공단 투자자산에 대한 피해지원금을 지급하기 시작했다.

정준희 통일부 대변인은 6일 정례브리핑에서 "개성공단의 5개 기업을 대상으로 (경협보험 미가입) 투자자산에 대한 피해지원금 총 31억원이 어제 처음으로 지급됐다"며 "앞으로도 정부는 지금 신청 중인 여러 기업으로부터 신청서를 받는 대로 신속히 지원금 지급절차를 진행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정 대변인은 "기업들도 이러한 정부 지원을 바탕으로 자구노력을 통해 조속히 경영 정상화를 달성해 나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는 "아울러 어제까지 총 374명의 (개성공단) 근로자가 위로금 지급을 신청했다"며 "근로자들은 지난 6월 24일 신청서 접수를 시작한 이후에 매일 꾸준히 30~40명씩 신청서를 제출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정 대변인은 "정부는 신청서 검토가 끝난 건부터 우선 지급절차에 착수해서 이번 주 내로 첫 위로금이 지급될 수 있도록 필요한 절차를 마무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통일부는 지난 달 20일 경협보험에 가입하지 않은 개성공단 투자자산 피해에 대한 지원금 신청 접수를, 같은 달 24일부터 개성공단 입주기업 근로자 위로금 지원 신청을 각각 접수했다.


노태영 기자 factpoe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