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갤럭시S7 배트맨 에디션, 판매 9분 만에 '품절'

최종수정 2016.06.13 10:25 기사입력 2016.06.13 10:22

댓글쓰기

갤럭시S7 엣지 인저스티스 에디션

갤럭시S7 엣지 인저스티스 에디션


[아시아경제 김유리 기자] 삼성전자 가 1000대 한정으로 판매한 '갤럭시S7 엣지 인저스티스 에디션' 패키지가 판매 9분 만에 모두 팔렸다.

삼성전자는 13일 "오전 10시에 판매를 시작한 갤럭시S7 엣지 인저스티스 에디션이 SKT용은 1분, KT용은 4분, LG유플러스용은 9분 만에 각각 품절됐다"고 밝혔다. 갤럭시S7 엣지 인저스티스 에디션은 이날 오전 10시부터 삼성전자 온라인 스토어를 통해 119만9000원에 판매됐다.

갤럭시S7 엣지 인저스티스 에디션은 인기 모바일 게임 '인저스티스: 갓스 어몽 어스'의 배트맨 캐릭터를 모티브로 했다.

강렬한 블랙과 고급스러운 골드가 조화를 이루는 갤럭시S7 엣지 인저스티스 에디션은 후면 중앙에 골드 색상의 배트맨 앰블럼이 배치돼 있다. 배경 화면에도 역시 인저스티스 테마가 적용됐다. 후면 하단에는 0001부터 1000번까지 한정판 일련번호를 각인, 세상에서 하나뿐인 제품이라는 점을 강조했다.

갤럭시S7 엣지 인저스티스 에디션 패키지에는 특별 제작된 갤럭시S7 엣지와 기어VR, 배트맨 앰블럼 배지, 배트맨 슈트 형상의 케이스, 인저스티스 모바일 게임 크레딧, 오큘러스 VR 콘텐츠 이용권 등이 포함됐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처음으로 '갤럭시S6 엣지 아이언맨 에디션'을 한정판으로 선보이면서 소비자들의 큰 관심을 모은 바 있다. 갤럭시S7 엣지 인저스티스 에디션은 이날 한국을 시작으로 이달 중 중국, 싱가포르, 중남미, 러시아 등에서 출시된다.


김유리 기자 yr6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