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넥센, 로저스 내세운 한화에 2-1 역전승

최종수정 2016.05.24 21:33 기사입력 2016.05.24 21:33

댓글쓰기

한화 시즌 30패

하이파이브하는 넥센[사진=김현민 기자]

하이파이브하는 넥센[사진=김현민 기자]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프로야구 넥센 히어로즈가 에이스 에스밀 로저스를 내세운 한화 이글스에 한 점차 승리를 따냈다.

넥센은 24일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2016 타이어뱅크 KBO리그 한화와의 홈경기에서 2-1로 역전승했다. 안타를 네 개만 치고도 승부처마다 득점을 올리며 승리를 거머쥐었다. 22승1무20패로 순위는 5위를 유지했다. 반면 한화는 주축 로저스를 내세우고도 시즌 30패(11승1무)째를 당하며 최하위에 머물렀다.
출발은 한화가 좋았다. 1회초 선두타자 정근우의 중전안타와 2사 후 김태균과 윌린 로사리오의 연속 안타로 선취점을 올렸다. 넥센은 2회말 대니 돈의 볼넷과 고종욱의 우중간 2루타 등으로 1사 2,3루 기회를 잡았다. 여기서 박동원이 투수 앞 땅볼을 쳤으나 로저스가 홈으로 쇄도하던 3루 주자 돈을 쫓아가다 발을 헛디딘 뒤 공이 담기지 않은 글러브로 태그했고, 세이프 상황으로 돈이 득점을 올렸다.

분위기를 반전한 넥센은 집중력으로 추가점을 얻었다. 5회말 선두타자 김하성이 볼넷을 얻은 뒤 2루 도루에 성공했고, 임병욱의 희생번트로 1사 3루 기회를 만들었다. 여기서 서건창이 우전 적시타를 쳐 쐐기 점을 뽑았다.

넥센 선발 로버트 코엘로는 5이닝 5피안타 1실점으로 시즌 4승(4패)을 달성했다. 코엘로의 뒤를 이어 김상수(2이닝 무피안타 무실점)와 이보근(1이닝 무피안타 무실점), 김세현(1이닝 무피안타 무실점)이 승리를 지켰다. 로저스는 7.1이닝을 4피안타 2실점(1자책)으로 막았으나 팀 타선의 도움을 받지 못해 시즌 3패(1승)째를 당했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