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루트로닉, 美 자회사에 데이비드 모던트 대표 선임

최종수정 2016.05.23 09:25 기사입력 2016.05.23 09:25

댓글쓰기

루트로닉, 美 자회사에 데이비드 모던트 대표 선임

[아시아경제 이정민 기자] 루트로닉 (대표 황해령)은 안과사업 자회사 '루트로닉 비전' 대표에 데이비드 모던트(David Mordaunt)(사진)를 영입했다고 23일 밝혔다.

회사는 올 초 안과 사업의 전 세계 확장을 위해 루트로닉 비전(LUTRONIC VISION)을 미국에 설립했다.

황해령 루트로닉 대표는 "알젠은 국내 시장이 아닌 해외 시장을 겨냥해 개발된 프로젝트"라며 "루트로닉 비전은 피부·성형 치료 분야에서 이름을 널리 알린 루트로닉이 만든 안과 분야의 글로벌 회사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루트로닉은 앞으로 데이비드 모던트 대표와 함께 알젠의 망막 질환 치료 임상의 근거 자료를 더 축적하고, 조기 시장 진출 등을 활발하게 추진할 방침이다.

데이비드 모던트 대표는 "알젠의 치료술은 기존에 있던 레이저 치료와는 비교할 수 없는 신기술”이라며 “다른 치료 방법과 달리, 유일하게 황반을 안전하고 효과적으로 치료할 수 있어서 그 가치는 향후 빠른 속도로 망막전문의들 사이에서 인정될 것”이라고 말했다.
신임 대표는 영국 브리스톨 대학교(University of Bristol)에서 대기화학(Atmospheric Chemistry)과 레이저 등으로 박사학위를 받은 후, 독일 막스플랑크 연구소와 미국 버클리대 등을 거쳤다.


이정민 기자 ljm101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