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유상무, 여대생 성폭행 혐의로 경찰조사? "술자리 해프닝" 해명

최종수정 2016.05.18 09:37 기사입력 2016.05.18 09:13

댓글쓰기

유상무.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유상무.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손현진 인턴기자] 개그맨 유상무가 여대생을 성폭행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았다는 보도가 나와 유상무 측이 해명에 나섰다.

18일 오전 MBN은 "유상무가 18일 새벽 3시쯤 서울 강남구 한 모텔에서 20대 여성을 성폭행한 혐의로 강남경찰서에서 조사를 받았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유상무는 20대 여성이 자신을 성폭행 했다고 경찰에 신고한 사실에 대해 혐의를 완강하게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유상무는 이날 보도 이후 스타뉴스와의 인터뷰에서 "20대 여성을 성폭행해 경찰 조사를 받았다는 것은 과장된 것"이라고 해명했다.

그는 "신고자는 여자친구"라며 "어제(17일) 밤에 여자 친구와 언니, 저 등 4명이 술을 마셨는데 여자친구가 술이 많이 취해서 어쩌다 신고를 했다. 술을 잘 못 마시는 친구인데 만취했던 것 같다"고 설명했다.
유상무는 "여자친구가 술이 깨서 경찰 쪽에서 다시 전화를 해 아무 것도 아니라고 했다"며 "이번 일은 어떤 큰 사건이라고 보기보다 술자리 해프닝이라고 생각해주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또 일부 뉴스 보도에선 경찰이 여성의 신고를 받고 유상무를 붙잡아 조사했다고 했지만 서울 강남경찰서 관계자는 "관련자를 조사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손현진 인턴기자 freeh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