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신형 스파크, 호주 신차 충돌 평가서 최고 안전성 입증

최종수정 2016.04.15 09:02 기사입력 2016.04.15 09:02

댓글쓰기

호주 신차 충돌 평가 결과, 별 5개 최고 등급 획득
견고한 신형 경차 아키텍처를 기반으로 글로벌 안전성 확보
전방충돌 경고, 차선이탈 경고, 사각지대 경고 시스템 등 전방위 안전장치로 무장

홀덴 스파크

홀덴 스파크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지난달 내수시장 자동차 판매 1위를 기록하며 탁월한 제품성능과 상품성을 확인받고 있는 신형 스파크가 호주 신차 안전도 평가에서 최고 등급을 획득하며 해외 시장에서도 진가를 입증했다.

15일 한국GM에 따르면, 쉐보레 신형 스파크(현지명 홀덴 스파크)는 호주 자동차 안전 성능평가 기관이 시행한 '2016 호주 신차 평가 프로그램(NCAP) 테스트' 결과 최고 안전 등급인 별 5개를 획득했다.
김동석 한국GM 기술연구소 차량안전본부 전무는 "홀덴 스파크의 호주 NCAP 최고 등급 획득은 차량 개발 초기 단계부터 전 세계 안전도 평가분야에서 최고 수준을 목표로 개발한 결과"라고 설명했다.

쉐보레 스파크는 전 세계 140개국 이상의 글로벌 시장 진출을 목표로 약 5년의 기간을 통해 개발된 글로벌 경차로 세계 각국의 안전 기준을 충족하기 위해 GM의 첨단 안전 기술들이 대거 적용됐다.

경차 최초로 차체의 71.7%에 이르는 광범위한 부위에 고장력과 초고장력 강판을 적용한 스파크는 차체 중량의 최대 4배 하중까지 견딜 수 있도록 루프 강성을 대폭 강화했으며 운전석, 동반석 에어백과 사이드 에어백, 커튼 에어백을 전 트림 기본사양으로 적용했다.
특히 스파크는 동급 최초로 적용된 전방 충돌 경고(Forward Collision Alert), 차선 이탈 경고(Lane Departure Warning), 사각 지대 경고(Side Blind Spot Alert) 시스템 등 프리미엄 예방 안전 사양을 적용, 중형차급에서나 볼 수 있는 전방위 안전장치로 무장했다.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