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원, 中진잉그룹과 합작법인 설립…신규 남성복브랜드 론칭

최종수정 2016.04.14 19:00 기사입력 2016.04.14 19:00

댓글쓰기

합작법인명 GE-신원. 초기 투자금액 1000만달러
합작법인, 5년내 홍콩 증권거래소 상장 추진
신규 남성복 브랜드명 뉴 익스체인지(가칭)


[아시아경제 임혜선 기자]신원이 중국 진잉그룹과 합작법인을 설립하고 새 남성복 브랜드를 론칭한다.

신원은 소성 남경시 남경진잉백화점 본점 연회장에서 중국 대형 백화점?부동산 그룹인 진잉그룹과 양사 합자법인 설립을 위한 본 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합작법인명은 'GE-신원(가칭)이며, 양측에서 1차로 투자하는 초기 투자 금액은 1000만달러다. 이 합작법인은 사업 영역을 확대해 향후 5년내에 홍콩 증권거래소 상장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계약서에는 신규 남성복 브랜드를 중국, 대만, 홍콩, 마카오에 순차적으로 론칭하고 신원 여성복 3개 브랜드(베스띠벨리, 씨, 비키)를 진잉백화점에 입점시킨다는 내용이 담겨있다.
신규 남성복 브랜드명은 '뉴 익스체인지(가칭)로, 프랑스 감성으로 재해석됐다. 주 타깃은 빠링허우(80后 ,1980년대생)다. 가격도 중저가로 책정했으며, 내년 가을·겨울 시즌부터 판매된다.

뉴 익스체인지는 중국 전 지역에 2020년까지 300개, 2025년까지 1000개, 2030년까지 2000개의 매장을 연다는 계획이다. 매출 목표는 2020년 1500억원, 2025년 5000억원, 2030년 1조원이다.

브랜드 총괄은 신원의 남성복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를 맡고 있는 정두영 이사가 총괄 기획을 담당한다.

신원은 진잉그룹과 계약한 각 브랜드 제품의 기획과 생산을 전담한다. 진잉그룹은 유통망 전개와 판매 등 중국 내 활동에 주력한다.

박정빈 신원 부회장은 "중국 유통망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한국의 라이프 스타일 관련 브랜드들의 안정적인 중국 진출을 성사 시킬 수 있는 길을 만들어갈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진잉그룹은 미스터피자로 유명한 MPK그룹(미스터피자, 마노핀 등)과 원더플레이스(편집매장)와의 합작투자를 통해 중국 내 독점권을 가지고 있는 중국의 대형 유통 기업이다. 2006년 홍콩 증권거래소에 상장됐으며, 시가 총액은 약 3조원이다.


임혜선 기자 lhsr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