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두산중공업, 중국 원전시장 진출 시동

최종수정 2016.04.14 09:34 기사입력 2016.04.14 09:34

댓글쓰기

원전서비스 업체 중국핵전유한공사와 사업협력 양해각서 체결
주기기 교체공사 등 특수정비 사업협력 예정


[아시아경제 심나영 기자]두산중공업(대표 박지원 부회장)은 중국의 원전서비스 업체인 중국핵전유한공사와 원전서비스 사업의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협약식은 두산중공업 원자력 부문장인 김하방 부사장과 젱 하오 중국핵전유한공사 사장이 참석해 중국 현지에서 진행됐다.

원자력서비스 사업의 신시장 개척을 위해 노력해온 두산중공업은 이번 협약을 통해 중국 시장 첫 진출의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 중국핵전유한공사는 중국 최대의 원전서비스 업체다. 중국에서 가동 중인 30기의 원자력발전소 정비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이 회사는 증기발생기 교체공사, 원자로 헤드의 캐노피 실 보수ㆍ검사 등 두산중공업의 원전 서비스 분야 기술력을 높이 평가했다. 이번 양해각서에 따라 두 회사는 증기발생기를 비롯한 주기기 교체공사, 원자로냉각재펌프 분해조립 등 10가지 특수 정비 분야에 대한 사업협력을 진행할 계획이다.
심나영 기자 sn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