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리츠칼튼 서울, 5성급 호텔 승인

최종수정 2016.04.14 08:59 기사입력 2016.04.14 08:59

댓글쓰기

리츠칼튼 서울

리츠칼튼 서울

[아시아경제 오주연 기자]리츠칼튼 서울이 국내 최고 호텔 등급인 5성을 획득했다.

14일 리츠칼튼 서울은 한국관광공사에서 주관하는 호텔 등급심사를 통해 현장평가와 암행평가를 받아 1000점 배점 중 90% 이상을 획득해 지난 8일자로 5성급을 인정받았다고 밝혔다.

리츠칼튼 서울은 1995년 2월 문을 연 이래로 격조 높은 실내 장식과 고객 개개인에 대한 정성 어린 서비스로 최고급 호텔의 명성을 이어가고 있다. 375개의 객실과 6개의 레스토랑, 바와 델리를 갖추고 있으며 피트니스 클럽, 스파 등의 편의 시설이 있다.

리츠칼튼 서울 관계자는 "'별'로 등급을 정하는 방식에는 암행평가가 포함돼 상대적으로 어려운 심사라는 의견이 많은데 이런 상황에서 메리어트 호텔 계열 중 중 최고급 럭셔리 브랜드를 입증할만한 최고 등급을 받게 됐다"며 "최고의 호텔에 걸맞은 서비스와 시설로 고객에게 잊지 못할 경험을 선사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오주연 기자 moon170@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