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더불어민주당, 황주홍 후보 중앙선관위 고발

최종수정 2016.04.10 19:39 기사입력 2016.04.10 19:39

댓글쓰기

“야권 유일의 3선 자치단체장” 현수막 허위 사실 게재 혐의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더불어민주당은 전남 고흥, 보성, 장흥, 강진 선거구의 국민의당 황주홍 후보측 선거사무실 외벽과 유세차량 등에 내건 ‘야권 유일의 3선 자치단체장’이란 문구에 대해 허위사실 유포 혐의로 10일 중앙선관위에 고발했다.

더민주는 고발 사유로 “‘야권 유일의 3선 자치단체장’이란 표현이 명백히 사실과 다른 거짓 문구로 마치 황 후보만이 3선 단체장을 역임한 것 처럼 유권자들을 오인하게 만드는 불법 선거운동에 해당한다”고 밝혔다.

이어 “전남의 경우 영암 무안 신안 더민주 서삼석 후보와 국민의당 박준영 후보 모두 3선 군수와 도지사를 역임했으나 그 누구도 야권 유일 등의 표현을 사용하지 않고 있다”고 덧붙였다.

황 후보측은 장흥과 강진사무실 외벽 등에 이같은 문구의 외벽 현수막을 내걸고 있다.
신문식 후보 선대위측은 이와 관련, 황 후보측의 불법선거운동 혐의에 대해 전남도선관위에 질의한 결과 해당 선거구에서 검증된 사실이면 무방하다는 구두 해석을 받고 해당 선관위인 장흥군선관위에 10일 즉각 이의신청서를 제출했다. 또 중앙당 차원에서도 이날 중앙선관위에 황 후보를 고발조치 했다.

전남도당 선대위 관계자는 “도 선관위 해석대로라면, 해당 선거구에서만 검증되면 거짓이라 할지라도 ‘야권 유일의 정치학 박사’, ‘야권 유일의 여성 후보’ 등의 문안을 써도 된다는 말이냐”며 “소도 웃을 일”이라고 비판했다.

이어 “황 후보는 자신이 야권의 유일한 3선 단체장 출신인 것 처럼 유권자를 오인케 하는 불법 선거운동을 해온 황 후보는 허위 사실 현수막을 즉각 내리고, 정정당당한 선거운동을 하라”고 요구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