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부동산 신시장 영역 넓히는 신한카드…주택임대료도 카드 결제

최종수정 2018.09.07 21:02 기사입력 2016.04.05 08:48

댓글쓰기

신한카드는 주택관리공단과 제휴해 주택 임대로 카드 납부 시범 서비스를 시작한다. 안옥희 주택관리공단 대표(가운데), 손기용 신한카드 부사장(왼쪽 첫 번째), 최병인 이지스엔터프라이즈 회장(왼쪽 세 번째)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략적 제휴조인식을 열었다고 5일 밝혔다.

[아시아경제 정현진 기자] 신한카드가 부동산 신시장 영역을 넓히고 있다. 아파트 관리비에 이어 주택 임대료까지 부동산 관련 카드 결제사업을 확대한다.

신한카드는 5일 주택관리공단과 제휴해 주택 임대료 카드 납부 시범 서비스를 국내 최초로 시작한다고 밝혔다. 주택관리공단이 관리하는 전국 약 5000여 임대 아파트에 거주하는 고객은 별도 수수료 없이 신한카드(체크 포함)로 임대료를 자동이체 신청할 수 있다.

신한카드는 다른 주택 임대 사업자와도 제휴를 적극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앞서 신한카드는 지난달부터 아파트 관리비 자동이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신청 가능 아파트는 전국 아파트의 약 95%에 달하는 약 990만 세대다. 관리비 자동이체를 신청하는 전 고객에게는 첫 회 납부 시 1만원 캐시백 이벤트도 이달 30일까지 진행한다.

신한카드는 앞으로 부동산 시장에서 카드 결제가 활성화할 것으로 보고 신사업 개척에 나서고 있다. 지난 1일부터는 국토교통부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부동산 임대차, 매매 계약 고객을 대상으로 하는 대출상품을 서울 서초구 시범사업에 출시하기도 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아파트 관리비나 임대료는 금액이 꽤 크기 때문에 포인트, 마일리지 등 카드 혜택을 받을 수 있는 것은 물론 한 건만 자동이체를 해놓아도 신용카드 전월 이용실적 조건을 대부분 채울 수 있다는 것도 장점"이라고 말했다.



정현진 기자 jhj4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정현진 기자 jhj48@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