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문재인 "정청래, 총선 승리 제물 아닌 디딤돌"

최종수정 2016.03.17 13:53 기사입력 2016.03.17 11:32

댓글쓰기

문재인 "정청래, 총선 승리 제물 아닌 디딤돌"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7일 "(정청래 의원은) 제물이 아니다. 쓰러진 것도 아니다. 아픈 지지자들을 일으켜세우는 디딤돌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문 전 대표는 이날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서 "정 의원이 어렵고 아픈 결정(공천배제 수용 및 당 잔류)을 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앞서 지난 10일 20대 국회의원 선거 공천에서 배제된 정 의원은 16일 오후 기자회견을 열고 "당의 (총선)승리의 제물이 되겠다"며 컷오프 수용의사를 밝힌 바 있다.

문 대표는 "크게 봐야 한다. 분노를 변화의 에너지로 승화시켜야 한다"며 "그의 아름다운 헌신에서 승리의 희망을 본다"고 전했다.

한편 당 잔류를 선택한 정 의원과 달리 함께 컷오프 된 이해찬 의원은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고, 전병헌·부좌현 의원 등은 탈당 후 국민의당 행(行)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