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민들은 굶어죽는데…짐바브웨 독재자 초호화 생일잔치 논란

최종수정 2016.02.28 13:52 기사입력 2016.02.28 13:52

댓글쓰기

무가베 사진 [사진= 연합뉴스]

무가베 사진 [사진= 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김원유 인턴기자] 36년째 짐바브웨를 철권통치하고 있는 독재자 로버트 무가베가 현제 짐바브웨의 극심한 가뭄에도 불구하고 초호화 생일잔치를 벌여 논란이 되고 있다.

AFP통신 등은 27일(현지시각) 짐바브웨 무가베 대통령이 13세기 유적이자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된 '그레이트 짐바브웨'에서 92세 공식 생일잔치를 열었다고 보도했다.

이 행사에는 무가베 나이와 같은 92㎏짜리 초대형 케이크가 등장했으며, 소 50마리와 수많은 야생동물들이 도축돼 잔치 음식으로 쓰였다.

이번 행사에 들어간 돈은 80만 달러(한화 약 10억 원), 참가자는 5만 명에 달했다.

이에 짐바브웨 야당 정치인 심바 마코니는 현지 언론에 "우리의 친애하는 지도자께서 국민이 배를 곯는 가운데 성대한 생일잔치를 준비하셨다"며 "이 얼마나 잔인하고 무신경한 처사냐"고 강하게 비판했다.
한편 짐바브웨는 20년 만에 최악의 가뭄이 들어 국민 300만 명이 아사 위기에 처해 있다.


김원유 인턴기자 rladnjsdb@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