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규현-양세형 폭로전, 결혼식 증거사진 떠돈다

최종수정 2016.02.04 09:27 기사입력 2016.02.04 09:27

댓글쓰기

양세형, 규현.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양세형, 규현.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가수 규현과 개그맨 양세형이 '라디오스타'에서 폭로전을 벌인 가운데 그와 관련된 사진이 주목받는다.

3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 양세형은 규현이 친구의 결혼식 사회를 봐줬더니 봉투에도 담지 않은 5만원권 4장을 건넸다고 말했다. 그러자 규현은 4장이 아니라 20장이였다고 정정하며 양세형이 누가 봐도 과음한 행색으로 아슬아슬하게 식장에 도착했다고 폭로했다.
이후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규현과 양세형이 폭로전을 벌인 문제의 '결혼식' 사진이 공유되고 있으며 누리꾼들은 규현의 말대로 양세형의 행색이 문제가 있었는지를 두고 설전을 벌이고 있다.

일부는 양세형이 넥타이를 매지 않은 것을 지적했고, 나머지 사람들은 "저 정도면 양호하다"라고 평가했다. 또 규현이 돈을 봉투에도 담지 않고 준 것은 명백한 잘못이라는 의견과 굳이 방송에서 이 사실을 밝힌 양세형을 탓하는 의견이 충돌하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