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생’ 이성민 "이선균 앓이에 집에서 쫓겨날 뻔"

최종수정 2016.01.20 11:02 기사입력 2016.01.20 11:02

댓글쓰기

'해피투게더3' 녹화 장면. 사진=KBS 제공

'해피투게더3' 녹화 장면. 사진=KBS 제공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이성민이 배우 이선균 때문에 부인의 질투를 샀던 이야기를 공개할 예정이다.

KBS 2TV '해피투게더3' 1월 21일 방송은 '중독자들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는 배우 이성민과 이희준, 방송인 김나영과 정주리가 출연해 중독성 있는 토크를 선보인다.

최근 있었던 녹화에서 배우 이성민은 스크린에서 뽐내던 카리스마를 내려놓은 채 예능감을 과시했다. 이성민은 "혹시 예능 울렁증 있느냐"는 유재석의 질문에 "그렇지는 않다"고 말하면서도 말을 더듬는 모습을 보여 폭소를 자아냈다.

이날 이성민은 이선균, 임시완, 변요한, 이승기 등의 후배들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특히 제일 친한 후배는 이선균"이라면서 '이선균앓이'를 고백했다. 이어 "맨날 나가면 선균이 이야기만 하니까 집사람이 나가 살라고 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밖에도 이성민은 열혈 연기 시범을 자청하는 등 활약상을 보인 것으로 알려져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한편 '해피투게더3'는 매주 목요일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