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윤상 아내 심혜진, 스튜디오 밝히는 '자체발광 미모'

최종수정 2016.01.20 07:21 기사입력 2016.01.20 07:21

댓글쓰기

윤상의 가족들. 사진=tvN '집밥 백선생' 방송캡처

윤상의 가족들. 사진=tvN '집밥 백선생' 방송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가수 윤상의 아내 심혜진의 미모가 화제다.

19일 방송된 tvN '집밥 백선생'에서 윤상, 김구라, 송재림, 윤박은 '집밥대첩' 2차전을 펼쳤다. 이날 이들은 가족을 위한 요리를 완성하라는 미션을 받았다.

백종원의 네 제자 가운데 윤상의 가족들이 가장 먼저 등장했다. 미국에 거주하고 있는 윤상의 아내와 두 아들은 '집밥 백선생'을 위해 1년 6개월 만에 한국을 방문했다.

윤상의 아내 심혜진은 탤런트 출신답게 화사한 미모로 스튜디오를 밝혔다.

그는 "백종원에게 무척 감사하다"며 "라면만 끓여 먹던 사람이 '집밥 백선생' 이후 제대로 된 밥을 차려 먹는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