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남도, 장애인 편의시설 모바일 앱 개발 서비스개시

최종수정 2016.01.10 10:19 기사입력 2016.01.10 10:19

댓글쓰기

“공공기관·의료·음식점 등 3천여 시설 정보 담아”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전라남도는 장애인이 보다 편리하게 각종 시설을 이용할 수 있는 ‘전라남도 장애인편의시설 안내’모바일 앱을 개발, 본격 상용화에 나섰다고 10일 밝혔다.

전라남도 장애인편의시설 안내 모바일 앱에는 도민이 주로 이용하는 도내 공공기관, 의료시설, 음식점, 숙박시설, 문화·관광시설 등 3천 곳의 장애인 편의시설 설치 정보가 담겼다.

모바일 앱에 등재된 시설 정보는 시군별로 나눠 볼 수 있고, 시설 용도에 따라 공공기관·의료시설·금융기관·음식점 등 12가지로 분류돼 용도별로 검색할 수 있다.

장애인 화장실·입식형 식탁·장애인 엘리베이터 등 20가지의 편의시설을 종류별로 검색할 수 있는 등 일상생활에서 유용한 기능을 두루 갖췄다.

모바일 서비스는 스마트폰이 있는 장애인이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앱을 이용하면 본인이 이동하려는 시설 정보를 사전에 확인할 수 있어 장애인의 이동권과 접근성이 크게 향상될 전망이다.
김영권 전라남도 노인장애인과장은 “지난 한 해 동안 장애인 편의시설 안내 시스템을 개발하고, 3천개 시설을 전수 조사해 정확한 시설정보를 담기 위해 노력했다”며 “앞으로 장애인 차량을 위한 LPG충전소 위치 정보를 추가로 등재하는 등 장애인에게 필요한 정보를 지속적으로 업데이트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라남도는 장애인의 일상생활 속 편의 증진을 위해 전국 최초로 장애인용 하이패스 단말기를 무상 지원하고, 남도음식명가 선정 시 장애인 편의시설 설치 요건을 강화한 바 있다.

올해는 여성 장애인의 출산 편의와 모성권 보호를 위해, 여성 장애인을 위한 전문 산부인과를 권역별로 지정해 운영하고, 임신·출산 정보를 안내하는 종합매뉴얼 제작·보급 및 맞춤형 개별 안내 서비스 등 차별화된 시책을 선보일 방침이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