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동원 효과? '검사외전' 병신년 가장 보고 싶은 영화 1위

최종수정 2015.12.30 11:43 기사입력 2015.12.30 11:43

댓글쓰기

검사외전. 사진=쇼박스 제공

검사외전. 사진=쇼박스 제공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배우 강동원 황정민 주연의 영화 '검사외전'이 2016년에 가장 보고 싶은 영화 1위로 꼽혔다.

영화 전문 페이스북 페이지 '딩고 무비(Dingo Movie)'는 29일 2016년 개봉 예정인 영화 중 27개의 작품을 선정해 '가장 보고 싶은 영화'를 꼽는 설문 조사를 진행했다.

총 7000여명이 참여한 이번 설문에서 가장 많은 선택을 받은 영화는 '검사외전'으로 총 7206개의 좋아요 중 808개의 '좋아요'를 받았다.

이어 공유, 마동석이 출연하는 영화 '부산행'이 2위를, 엑소의 수호와 류준열이 함께한 영화 '글로리데이'가 3위를 차지했다.

'검사외전'은 살인누명을 쓰고 수감된 검사가 감옥에서 만난 전과 9범 꽃미남 사기꾼과 손잡고 누명을 벗으려는 내용의 범죄오락영화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