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포스코엔지니어링, 금호미쓰이화학 석유화학 플랜트 건설 수주

최종수정 2015.10.29 10:54 기사입력 2015.10.29 10:54

댓글쓰기

540억원 규모 MDI 증설 플랜트 EPC 계약

[아시아경제 조인경 기자] 포스코엔지니어링이 29일 금호석유화학그룹 계열사 금호미쓰이화학과 540억원 규모의 메틸렌디페닐디이소시아네이트(MDI) 증설 프로젝트에 대해 EPC(설계·조달·시공)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 프로젝트는 전남 여수국가산업단지 내 금호미쓰이화학 여수공장에서 생산되는 MDI를 연산 24만t 규모에서 34만t으로 증설하기 위한 플랜트를 건설하는 공사다.

MDI(Methylene Diphenyl Diisocyanate)는 냉장고, 건축자재, 자동차 내외장재, 합성피혁 등 일상에서 접할 수 있는 다양한 제품에 사용되는 폴리우레탄의 핵심 원료다.

포스코엔지니어링은 설계, 구매, 공사, 시운전 지원 등 모든 분야를 일괄 턴키 방식으로 수행하여 2017년 10월 준공 예정이다.
박정환 포스코엔지니어링 사장은 "1997년 금호미쓰이화학의 MDI 플랜트 프로젝트를 처음 수행한 이래 다수의 프로젝트를 수행하며 쌓아온 신뢰 관계, 석유화학 플랜트 분야의 풍부한 경험과 기술력이 이번 수주로 연결됐다"며 "완벽한 사업 수행을 통해 안전과 품질에서 최고의 플랜트를 공기 내 차질 없이 완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포스코엔지니어링은 이달 초 준공식을 가진 금호폴리켐 제2공장 증설공사를 비롯해 금호피앤비화학 페놀공장 증설공사, 태국 PTTGC 올레핀 공장 증설공사, PTT Phenol 페놀 및 아세톤 신설공사 등 국내외 대형 석유화학 플랜트를 수행하고 있다.


조인경 기자 ikj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