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나주시, 벼 육묘장 시설 지원 늘려

최종수정 2015.04.17 08:53 기사입력 2015.04.17 08:53

댓글쓰기

마한농협의 벼 자동화공동육묘장 준공식이 16일 오전 왕곡면 양산리 현장에서 열렸다.

마한농협의 벼 자동화공동육묘장 준공식이 16일 오전 왕곡면 양산리 현장에서 열렸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문승용]

“농촌지역 일손부족 해소와 생산비 절감…고품질 벼 생산 기대”
올해 나주농협… 민선 6기 들어 6곳으로 늘어
나주시가 일손부족과 영농비 증가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촌의 현실을 타개하기 위한 벼 공동육묘장 지원사업이 올해도 가속화될 전망이다.

17일 나주시는 올해 나주농협을 벼 자동화 공동육묘장 사업대상자로 확정하고 2014년 다시, 마한농협의 지원을 포함해 민선 6기 모두 6곳으로 늘었다고 밝혔다.

공동육묘장 지원사업은 2011년 6,262㎡, 2012년 1,983㎡, 2014년 4,145㎡에 이어 올해는 600㎡를 지원할 예정이며, 예산도 2011년 22억여원, 2012년 7억5천여만원, 2014년 18억8천여만원으로 민선 6기 4년 동안 총 5개소를 지원할 계획이다.
벼 공동육묘장은 벼 생산 중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육묘를 논이 아닌 하우스에서 다량으로 생산하는 시설로 관수와 차광, 보온 등 자동화시설을 갖추고 있어 건전묘를 농가에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어 농가의 일손부족 해소와 생산비 절감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전망했다.

농업기술센터 김오재 소장은 “고령화와 부녀화로 노동력이 부족한 농촌 에서 생산비 절감을 통한 농가소득 향상을 위해 공동육묘사업이 절실하다”며 과학영농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또한 “FTA로 위기에 처한 농촌이 활력을 되찾아 농가소득 증대 및 지역 농업인의 안정적인 농업경영을 도모해 부농의 꿈을 이룰 수 있도록 역량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문승용 기자 msynews@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