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워킹걸' 조여정, 클라라의 숨막히는 몸매대결 "질식할 뻔"

최종수정 2014.12.30 10:54 기사입력 2014.12.30 10:5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영화 '워킹걸'에 출연한 배우 조여정과 클라라의 몸매대결이 화제다.

지난 26일 오후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정범식 감독, 배우 조여정, 클라라, 김태우가 영화 '워킹걸'의 언론배급시사회에 참석했다. 현장에서 조여정은 배가 보이는 하얀색 시스루 드레스를 클라라는 각선미가 돋보이는 분홍색 오피스룩 정장을 입고 등장해 늘씬한 몸매대결을 펼쳤다.

이날 배우 클라라와 조여정은 다정한 동료애를 과시해 주목을 받았다.

조여정은 기싸움이 없었느냐는 질문에 "기싸움은 전혀 없었다. 기싸움은 아니고 선순환이었다"며 "캐릭터 자체가 아예 달랐다. 나는 무채색이었고 클라라는 음식섭취를 거의 못할 정도로 현장에서 헐벗었다"고 답했다.

그는 클라라와의 연기 호흡에 대해 "내가 제일 좋아하는 칭찬이 '클라라와 잘 어울린다'는 거다. 현장에서도 스태프들이 둘이 잘 어울린다는 이야기를 많이 해주셨다"고 덧붙였다.
이어 "현장에서 서로에 대한 시기나 질투는 전혀 없었다. 클라라 볼 때마다 '정말 예쁘다'고 말했다. 클라라가 굉장히 열심히 하고 성실해서 감동을 받았다. 성실에서는 지고 싶은 마음이 없는데 너무 클라라가 성실해서 지면 안 되겠다 싶어서 더 열심히 하게 됐다"고 클라라를 칭찬했다.

한편 영화 '워킹걸'은 하루아침에 회사에서 해고당한 커리어우먼 백보희(조여정)와 성인용품샵 CEO 오난희(클라라), 두 워킹걸의 은밀한 동업을 그린 작품으로 내년 1월 8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