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클라라, 고경표와 베드신 "'어떻게 유혹해야 내 매력에 빠질까'만 생각"

최종수정 2014.12.27 19:46 기사입력 2014.12.27 19:46

댓글쓰기

 클라라

클라라



클라라, 고경표와 베드신 "'어떻게 유혹해야 내 매력에 빠질까'만 생각"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워킹걸' 클라라가 고경표와의 베드신을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26일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영화 '워킹걸'(감독 정범식) 언론시사회가 진행됐다. 클라라는 이날 고경표와의 베드신에 대해 말문을 열었다.

클라라는 "고경표 씨와의 장면은 베드신이라고 하기에는 좀 그렇다. 고경표 씨가 사람이 아닌 것처럼 보여지면 내가 그분의 진심을 알려는 장면이었다"고 설명했다. 극중 클라라는 사람과의 성경험이 오랫동안 없었던 인물로 등장한다.

클라라는 "부담감은 없었다. 고경표 씨가 편안하게 해줬다. 야한 장면이 아니어서 편하게 연기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무엇보다 연기하면서 내가 좋아하는 사람이 있으면 어떻게 이 사람에게 다가가 유혹을 하면 상대방이 내 매력에 어떻게 빠질 수 있을까를 생각하며 연기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워킹걸'은 하루아침에 회사에서 해고당한 커리어우먼 백보희(조여정)와 성인용품샵 CEO 오난희(클라라), 두 워킹걸의 은밀한 동업을 그린 작품이다. 내년 1월 8일 개봉.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