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실종 에어아시아 여객기 오전 6시17분 통신 두절(2보)

최종수정 2014.12.28 15:13 기사입력 2014.12.28 12:54

댓글쓰기

속보[아시아경제 백종민 기자] 인도네시아 수라바야에서 출발해 싱가포르로 가던 에어아시아 QZ8501기가 교신 두절로 실종 상태다.
말레이시아 에어아시아 항공기. 사진=블룸버그

말레이시아 에어아시아 항공기. 사진=블룸버그


28일(현지시간) AFP 통신 등에 따르면 인도네시아 항공당국 관계자는 이날 아침 해당 항공기가 통신이 두절된 이후 사라졌다고 밝혔다.

하이 무스토파 교통부 장관은 이 항공기가 현지 시간 오전 5시 20분경 이륙한 후 오전 6시 17분경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관제소와의 통신이 끊겼다고 전했다. 당초 이 여객기는 오전 8시 30분 싱가포르 창이 공항에 도착할 예정이었다.

그는 "통신 두절 직전 항공기가 비정상적인 항로를 요구했다"고 덧붙였다.

인도네시아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이 여객기에는 162명의 승객이 탑승하고 있다. 에어아시아는 말레이시아에 근거를 둔 저가 항공사다.
백종민 기자 cinqang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