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美 영화 '인터뷰' 크리스마스, 유튜브 재생 1위…불법 다운로드 75만건 달해

최종수정 2014.12.27 20:28 기사입력 2014.12.27 20:28

댓글쓰기

영화 '인터뷰'의 한 장면.

영화 '인터뷰'의 한 장면.



美 영화 '인터뷰' 크리스마스, 유튜브 재생 1위…불법 다운로드 75만건 달해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개봉 전부터 화제를 뿌린 미국 영화 '인터뷰'가 출시와 동시에 불법 다운로드의 주된 표적이 됐다.
폭스 방송 등 미국 언론은 P2P 기반 파일공유 사이트인 빗토런트의 발표를 인용해 전 세계적으로 '인터뷰'를 불법 다운로드한 건수가 75만 건에 달한다고 2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는 제작사인 소니 영화사가 미국 내 극장 개봉일보다 하루 앞선 24일 오전 10시(미국 태평양시간), 구글 '플레이'와 '유튜브 무비', 마이크로소프트 '엑스박스 비디오', 소니의 자체 제작 웹사이트(www.seetheinterview.com) 등 인터넷 비디오 플랫폼을 통해 주문형비디오(VOD) 형식으로 영화를 출시한 이래 첫 20시간 동안 집계한 수치다.

중국에서는 인터넷을 통해 벌써 불법 복제판이 나돌고 있으며, 로이터 통신은 중국의 한 비디오 공유 사이트에서 중국어 자막이 달린 '인터뷰'가 최소 30만 건의 조회 수를 기록했다고 전했다.
파일 공유 뉴스 전문 웹사이트인 토런트 프리크는 '인터뷰'의 불법 다운로드가 쇄도한 이유로 미국 거주자만 온라인 VOD를 이용할 수 있도록 제한한 소니 영화사의 방침을 들었다.

개봉 첫날 미 전역 331개 극장에서 100만 달러(약 11억원)의 흥행 실적을 낸 '인터뷰'는 합법적인 온라인 VOD 판매에서도 꽤 짭짤한 수익을 낸 것으로 보인다고 폭스 뉴스는 추정했다.

소니 영화사는 온라인 회당 시청 가격을 5.99달러, 다운로드 이용가를 14.99달러로 책정했다.

한편 '인터뷰'는 25일 동영상 공유 사이트인 유튜브에서 가장 많이 재생된 영화 1위에 오르기도 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