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北 "소니 해킹과 무관, '인터뷰' 상영은 범죄"

최종수정 2014.12.27 11:50 기사입력 2014.12.27 11:5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북한이 소니에 대한 해킹과 무관하다는 입장을 다시 밝히며 김정은 암살을 소재로 한 영화 '인터뷰' 상영을 강도 높게 비난했다.

북한 국방위원회 정책국은 27일 대변인 담화를 통해 이 같이 밝혔다. 이날 담화는 오바마 대통령을 '열대수림 속에서 서식하는 원숭이'라고 원색적으로 비난하면서 "인터뷰는 국가수반의 명예 침해를 금지한 국제법에 배치된다"며 "반테러를 주장하는 미국이 특정 국가에 대한 테러를 선동하는 것은 이중적 행태의 극치"라고 지적했다.

이어 소니 해킹설을 거듭 부인하고 북한을 배후로 지목한 증거 공개, 비공개 공동조사 등을 요구했다. 최근 북한의 인터넷망 불통 사태 역시 미국의 해킹 보복에 따른 것이라고 주장했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