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외환은행, 방글라데시 프라임은행과 업무협약 체결

최종수정 2014.12.15 09:36 기사입력 2014.12.15 09:36

댓글쓰기

박종영 외환은행 개인본부 겸 기업본부 전무(사진 왼쪽)와 하비부르 라흐만 (Habibur Rahman)  방글라데시 프라임은행 수석부행장이 지난 12일 서울 을지로 소재 외환은행 본점에서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자료제공:외환은행)

박종영 외환은행 개인본부 겸 기업본부 전무(사진 왼쪽)와 하비부르 라흐만 (Habibur Rahman) 방글라데시 프라임은행 수석부행장이 지난 12일 서울 을지로 소재 외환은행 본점에서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자료제공:외환은행)


[아시아경제 조은임 기자] 외환은행은 방글라데시 현지 은행인 프라임은행(Prime Bank)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방글라데시와 한국에서의 공동마케팅을 강화하기로 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방글라데시 근로자 서비스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로 외환은행은 국내 거주 1만4000여 방글라데시 근로자에게 저렴한 송금수수료, 현지은행 직원의 국내 파견을 통한 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또 프라임은행과 함께 국내 또는 방글라데시 현지에서 개최되는 행사에 함께 참여하는 등 공동 마케팅 활동도 확대할 예정이다.
외환은행 개인고객부 관계자는 "외환은행은 국내 거주 외국인근로자의 금융 편의성 제고를 위해 원곡동, 의정부 등 전국 11개의 일요영업점과 2곳의 일요송금센터를 운영 중"이라며 "앞으로도 이번 업무협약과 같이 현지 유관기관과 긴밀한 업무 공조를 통해 국내 거주 외국인근로자 및 현지 고객들에게 더욱 더 가까운 은행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은임 기자 goodn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