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외환은행, 인천경제자유지역에 외국인직접투자센터 개설

최종수정 2014.12.14 12:32 기사입력 2014.12.14 12:32

댓글쓰기

외국인 투자기업 컨설팅·원스톱 금융서비스 제공
"하나금융 2025년 글로벌수익 40% 목표달성 위한 초석"


지난 11일 외환은행 송도신도시지점내 '하나금융그룹 송도 FDI센터 개소식'에서 김한조 외환은행장(왼쪽에서 네 번째)이 테이프커팅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오른쪽부터 김선규 외환은행 외국고객부장, 이선환 경인본부장, 신언성 감사, 장석현 송도FDI 센터장, 김한조 은행장, 경규상 송도신도시지점장, 신동훈 외환본부장, 하나은행 정춘식 경인본부장(자료제공:외환은행)

지난 11일 외환은행 송도신도시지점내 '하나금융그룹 송도 FDI센터 개소식'에서 김한조 외환은행장(왼쪽에서 네 번째)이 테이프커팅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오른쪽부터 김선규 외환은행 외국고객부장, 이선환 경인본부장, 신언성 감사, 장석현 송도FDI 센터장, 김한조 은행장, 경규상 송도신도시지점장, 신동훈 외환본부장, 하나은행 정춘식 경인본부장(자료제공:외환은행)


[아시아경제 조은임 기자] 외환은행은 지난 11일 인천경제자유지역 내 외국인 투자 유치 업무 강화를 위해 송도신도시지점 내 외국인직접투자(FDI)센터를 신설했다고 14일 밝혔다.

'송도FDI센터'는 현재 외환은행 본점, 서울 강남의 삼성동, 제주도 중앙동에 이은 네 번째 FDI센터다. 외국인 투자기업에 대한 전문적인 컨설팅과 외국인 고객에 대한 포괄적 글로벌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김한조 외환은행장은 송도FDI센터 신설 행사에 참석해 인천경제특구 외국고객마케팅전략에 대해 인근 외환은행, 하나은행 점포장들과 의견을 나눴다.

앞서 김 행장은 유정복 인천시장을 예방해 인천시가 추진하고 있는 외국인투자유치에 대한 다각도의 지원을 약속했다.
김선규 외환은행 외국고객부장은 "최근 국내로 유입되는 중국투자자금이 증가하고 투자 가능성에 대한 문의도 꾸준히 이어지고 있는 등 향후 외국인 직접투자가 더욱 활성화 될 것"이라며 "일련의 글로벌 영업활동은 하나금융의 2025년 글로벌수익 40% 목표달성을 위한 초석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조은임 기자 goodn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