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카드 주웠는데 주인이 세계적인 축구선수 즐라탄?"

최종수정 2014.10.17 06:56 기사입력 2014.10.17 06:55

댓글쓰기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사진=Getty Images/멀티비츠]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사진=Getty Images/멀티비츠]


"카드 주웠는데 주인이 즐라탄"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 카드 분실했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축구선수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가 카드를 분실한 것으로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다.

16일 오후 온라인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카드를 주웠는데 주인이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라는 제목의 게시글이 퍼지고 있다.

게재된 글에는 한장의 사진도 함께 공개 됐는데, 사진 속에는 세계적인 축구선수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의 이름이 적혀있는 카드 다섯 장이 담겼다.

카드에는 이브라히모비치의 이름이 적혔다. 이름만 보고 축구선수 즐라탄이 맞는지 확신할 수는 없지만 사진에서 보이는 첫 번째 카드가 꿈의 카드라고 불리는 한도 무제한 카드여서 축구선수 즐라탄의 카드일 가능성이 큰 상황이다.
이 '무제한 카드'는 일명 '블랙 카드'라고 불리는 아메리칸 익스프레스 카드로 말 그대로 미국의 한도 무제한 카드이며 때문에 해당 사진을 접한 네티즌은 카드의 주인이 즐라탄임을 확신하고 있는 상황이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